인물 소개

-콜팀-

박은수

박은수(손은서)

비모지방경찰청 골든타임팀 콜팀 지령팀장
자타공인 걸어 다니는 번역기!

외할머니 밑에서 여동생과 어렵게 지낸 어린 시절이 있다.
여동생 박은별 납치사건(시즌 1)을 계기로 들어와
손호민과의 데이트 폭력사건(시즌 2)으로
호된 경험을 쌓은 후
지금은 노련한 콜팀 지령팀장으로 다시 태어났다.

경찰 인생의 첫 멘토인 권주에 대한 애정과 존경심이 깊어
누구보다 권주를 챙긴다.
성운시와 풍산시에 이어 비모도로 근무가 결정되자
망설임 없이 따라 나서는데..!
한우주

한우주(강승윤)

비모지방경찰청 골든타임팀 콜팀 요원
과거 대형 피싱 사이트를 일망타진한 경험이 있는
사이버 수사대 특채 출신의 요원.

골든타임팀 팬카페의 운영자이기도 한 그는
탐서경찰서 내 통신수사요원이었다가
골든타임팀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골타팀에 지원해 콜팀 요원으로 근무하게 된다.

안정성과 월급보다 일은 재미라고 믿는
장차 파이어족을 꿈꾸는 4차원 캐릭터지만
골든타임팀에 투입되어
피해자들의 간절한 목소리를 들으면서
처음으로 진정한 경찰이 되기 위해
사명감이 필요한 것을 깨닫고
없는 사명감을 어떻게 만들어야 할지,
깊은 고민에 빠진다.

- 출동팀 -

박중기

박중기(김중기)

비모지방경찰청 골든타임팀 출동팀장
강력팀에서 잔뼈가 굵은 중견 형사.
퉁명스런 말과는 달리 속내는 살갑기 그지없다.
자타공인 짠돌이 형사로 불린다.

한국계 미국인 형사 데릭이 출동팀에 들어오자
거침없는 성격대로 기싸움을 시작한다.
데릭의 강박과 원칙주의를 이해해가던 찰나
그의 비밀을 알게 되고 충격에 빠진다.
구광수

구광수(송부건)

비모지방경찰청 골든타임팀 출동팀 형사
숨겨진 승부욕이 대단한 몸빵맨.
바위처럼 보였던 사수 장경학이 살해당하고,
복귀한 강우 역시 사망하자 충격을 받지만
그럴수록 온몸을 던져 출동팀 업무에 매진한다.

결혼을 약속한 미모의 우즈베키스탄 여성,
티나로 인해 외국인 차별을 누구보다 이해하기에
데릭을 이방인으로 대하지 않으려 노력한다.
심대식

심대식(백성현)

비모지방경찰청 골든타임팀 출동팀 형사
긴 혼수상태 후 재활을 끝내고 돌아온 뒤
냉소적이고 과묵한 남자로 변했다.

모태구 목소리가 담긴 녹취파일을 빼돌렸지만,
권주와 진혁이 모태구 검거에 큰 역할을 했음을 역설해
파면징계 대신 강등으로 경찰직을 유지할 수 있었다.

권주로부터 제안을 받아
장고 끝에 골든타임팀에 합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