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비밀의 숲 8화

경완을 범인으로 몰아가려던 동재의 계획은 시목과 여진에 의해 좌절되고 동재가 가장 강력한 용의자로 떠오른다.
그러나 이때 터지는 스폰서 제보. 익명의 제보자가 신문사에 편지를 보내 박무성이 서부지검 스폰서였다는 실체가 폭로돼 서부지검은 또 한 번 발칵 뒤집힌다.

원본영상

다른 구간 영상

  • 데이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