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서로를 살게 만든 이선균X이지은, 이제 진짜 행복하자.

tvN 수목드라마 흔한 남자의 특별한 이름 <나의 아저씨>
매주 [수목] 밤 9시 30분, tvN 방송

각자의 방법으로 삶의 무게를 무던히 버텨내고 있는 아저씨 삼형제와 거칠고 차갑게 살아온 20대 여성이 서로의 삶을 통해 치유되는 과정에 대한 이야기

원본영상

  • 데이터가 없습니다.

다른 구간 영상

  • 데이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