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소개

도배만 (안보현)

도배만 (안보현)

미친 개 군검사

"나 알지? 한 번 물면 절대 안 놓는 거."

전역을 앞둔 육군 4사단 소속 법무장교. 계급 대위. 보직은 군검사.

10살 때 사고로 군인인 부모를 잃고, 고모 손에 컸다. 중졸 학력으로 사법시험에 합격해 이제 좀 흙수저 탈출인가 싶었지만, 서초동 거대 로펌들은 중졸 학력에 썩은 개천 출신 도배만을 쳐다보지도 않았다. 하지만, 여기서 포기한다면, ‘도베르만’이라는 별명이 붙을 리 없다. 무조건 성공으로 직행할 지름길을 찾는다!

그런 도배만의 앞에 로앤원의 대표 변호사 용문구가 손을 내민다. 자신의 밑에서 5년간 군검사로 일해준다면 고연봉과 로앤원 파트너 변호사로 스카웃하겠다는 제안이다. 군인이었던 부모 사고의 충격으로 군대에 대한 강한 반감과 응축이 있었던 도배만은 돈을 위해 딱 5년만, 상처에 정면으로 맞서 군복을 입기로 한다.

직구가 안 통하면 변화구를 던지고 변화구가 안 되면 벤치클리어링이라도 일으켜 이길 판을 만들고 마는 투견같은 성격. 남다른 근성과 능수능란한 언변, 잡초같은 적응력, 짐승같은 촉, 누구보다 뛰어난 만렙의 자기애. 도배만은 자신만의 무기로 날아다닌다. 그야말로 ‘로얄’한 목적으로 군대에 끌려온 로얄패밀리의 자식들이 복무 중에 치는 각종 사건 사고들의 해결사로 등판한다. 계급사회의 끝판왕인 군대에서 높은 신분들이 마음 편히 갑질하도록 군검사 권력을 사적으로 이용한다. 검사로는 썩어빠졌고 군인으로는 군기 빠진– 돈만 잘 버는 군검사 도배만. 그에게 군대는 돈벌이 수단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었다.

그렇게 5년 뒤, 드디어 군검사 전역을 한 달 남겨둔 말년장교 도배만. 퀴퀴한 국방색 군복을 벗어 던지고 명품 수트발 날리며 '민간인 법조계'에 화려하게 복귀할 순간만 기다리고 있는데, 신임 군검사 차우인의 등장으로 강력한 브레이크가 걸린다.

― 도배만 주변인물 ―

도수경 (강말금)

도수경 (강말금)

도배만의 고모

12년차 강력계 베테랑 형사.

타고난 유머 감각에 넉살좋고 통 큰 배포를 가졌다. 경찰서 내에서 인정받는 브레인이자 행동대장이며 여자라고 내세우지 않고 차별받기도 싫어하는 합리적인 성격이다. 승진보다 검거를 더 좋아하고 체질상 나쁜 놈을 보면 혈압이 끓어올라 건강을 생각해서라도 꼭 잡으려고 한다. 평소 쓸고 닦기를 즐기고 주변을 늘 깨끗하게 유지하는 편이라 사회에서도 ‘범죄자 청소부’가 되고자 한다.

일찍이 부모님을 여의었고 오빠 내외와 한집에 살았다. 그러던 어느 날, 갑작스런 오빠의 사고로 졸지에 고아가 된 도배만을 맡았다. 하늘 아래 둘만 남겨진 슬픔과 학창시절 일부러 사고치는 도배만 때문에 속앓이를 많이 했다. 주위에서는 시집도 못가고 조카 키우느라 평생을 바쳤다는 소리를 해대지만 오빠와 언니 뒤를 이어 군검사가 된 도배만을 무척 자랑스러워한다.

부모님의 사건을 파헤치려는 도배만을 돕다가 인생의 가장 큰 난관에 봉착하게 된다.
설악 (권동호)

설악 (권동호)

해결사, '설악천지' 대표

외모와 패션에 신경을 많이 쓰는 해결사.
구수한 사투리를 구사하며 전위 예술가가 꿈이었지만 타고난 재능이 없다고 판단해 접었다. 대신 예술적인 싸움을 하기로 작정하고 조폭 법인인 '설악천지' 대표가 되어 각계각층 필요한 곳에 부하들을 연결 시켜준다.

아버지를 감옥에 보낸 도배만에게 앙심을 품고 있다. 하지만 매번 당하고 그때마다 다시 일어난다.
도성환(이진수) · 유정연(채송화)

도성환(이진수) · 유정연(채송화)

도배만의 부모

20년 전, 육군 58사단 소속 군수사관으로 일했다. 불의의 차량 사고로 사망했다.
안수호 (류성록)

안수호 (류성록)

군교도소에 복역 중인 군인

육군 4사단 소속 병장. 은행장 아들이란 사실을 티내지 않아 아무도 몰랐을 정도로 성실히 군복무를 해왔다. 후배 병사들에게 신임과 존경을 받았다. 그러던 중, 황제복무 의혹에 휩싸이면서 군교도소에서 복역하게 된다. 학창시절에 큰 사건을 일으켰고 아버지 빽으로 사건을 묻었다.

그 후로 그 일이 드러날 것을 우려해 성격까지 바꾸고 살았고 군대에 와서도 신임을 얻었지만, 믿었던 도배만에 의해 황제복무 사건에 휩싸이게 된다. 그에 대한 증오로 군교도소 안에서 복수를 계획한다.
염상진 (이태형)

염상진 (이태형)

58사단 군법무실 소속 군수사관

계급 상사. 보직은 수사과장. 20년 간 군대에서 근무 중이며, 과거 군수사관이었던 도배만 부모의 부하로 근무했다. 사고가 일어난 후 내부 은폐 지시를 명령받고 오랜 기간 죄책감에 시달렸다. 도배만이 본격적으로 과거 사건을 파헤치려고 하자 도배만과 차우인의 조력자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