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tvN]<코갓탤2>팝핀댄스팀 BWB 최종 우승! 최고 시청률 3.573%로 유종의 미 거둬

<코갓탤2> 팝핀댄스팀 BWB, 최종 우승

최고 시청률 3.573%로 유종의 미 거둬

 

tvN <코리아 갓 탤런트 2> 파이널 생방송

 파워풀한 퍼포먼스와 뜨거운 감동 전하며 금요일밤 명품 컨텐츠로 호평

 





지금까지 국내 여타 오디션에서 볼 수 없던 다양하고 화려한 볼거리로 뜨거운 화제를 모은 대국민 재능 오디션 <코리아 갓 탤런트 2>가 평균 시청률 2.512% 최고 시청률 3.573%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AGB닐슨, 케이블 가입가구 기준, tvN 수퍼액션 온게임넷 합산) 최종 우승의 영광은 팝핀댄스팀 BWB에게 돌아갔다.

 

지난 27일(금) 밤 11시 생방송된 tvN <코리아 갓 탤런트(이하 코갓탤2)> 파이널에서 BWB는 블랙 라이트 퍼포먼스팀 ‘PID, 10대 반전 댄스스포츠 커플 ‘챔피언’팝핀그룹 ‘애니메이션 크루’,비보잉그룹 ‘모닝 오브 아울’폭풍성대 ‘안세권’락킹댄스 듀오 ‘오리지날리티 칸앤문’과 자웅을 겨뤘다.

 

이 중 BWB는 시청자 문자투표 결과 TOP3에 오른 오리지날리티 칸앤문, 애니메이션 크루와 불꽃 튀는 경합을 벌인 끝에 당당히 우승을 거머쥐었다.

 

영광의 1위를 차지한 BWB는 이날 팝핀 세계 챔피언의 명성을 유감없이 발휘한 환상적인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캄캄한 무대의 한줄기 빛 속 공중에서 봉을 타고 내려오며 초반 분위기를 압도하더니 트레이드 마크인 절도 있고 파워풀한 동작들로 한치의 오차도 없는 완벽한 퍼포먼스를 구사한 것.

 

박칼린 심사위원은 “BWB를 볼 때마다 설렌다. 한국에 오래 있기 보다는 세계로 나가 춤을 췄으면 한다. 춤으로 한국을 빛나게 하는 팀이다”라고 극찬했다. 장진 감독 또한 “왜 대한민국 최고가 이 분야에서 나오는지 알 수 있는 무대였다. 팝핀댄서들은 위를 향해 점점뻗어나가고 있다. 앞으로 무대가 더욱 기대된다”며 격려 또한 아끼지 않았다.

 

우승 발표 직후 BWB는 “그동안 한국의 스트릿 댄스는 순전히 댄서들의 힘으로 발전해왔다. 하지만 앞으로는 여러분의 힘이 스트릿 댄스의 발전에 더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폭풍처럼 흐르는 눈물로 대중의 응원과 격려를 호소해 찡한 울림을 전했다.

 

최종 우승자인 BWB에게는 총 3억 원의 우승 상금과 프리미엄 중형 세단 등 푸짐한 부상이 돌아갔다.

 

한편 <코갓탤2>는 전년 시즌1에 이어 우후죽순 오디션 프로그램들 속에서 댄스, 연주, 마술, 레이저 퍼포먼스 등 다양한 재능을 마음껏 펼치는 차별화된 컨셉트의 색깔 있는 프로그램으로 포지셔닝 하는데 성공했다. 특히 이번 시즌에서는 해외에서 호평 받고 있으나 국내에서는 마땅히 설 무대가 없던 최강 실력의 댄스팀이 총출동해 그 동안 안방극장에서 볼 수 없던 화려한 볼거리는 물론 스트릿댄스에 대한 대중적인 관심을 높이는데 큰 공을 세웠다는 평가다.  

 

또한 한국은 물론 tvN 아시아를 통해 대만, 홍콩, 베트남, 싱가폴, 말레이시아, 태국, 필리핀, 미얀마, 캄보디아 등 10개국에 동시 생방송돼 대한민국의 뛰어난 재능을 세계에 널리 알리며 아시아인이 함께 즐기는 글로벌 오디션으로 거듭났다.

 

<코리아 갓 탤런트>는 춤악기 연주개그마술노래 등 다양한 장르의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신기하고 놀라운 재능이 한 무대에서 펼쳐지는 대국민 재능 축제오리지널 ‘갓 탤런트’를 뛰어넘는 탄탄한 스토리 라인과 더욱 강력해진 스케일합숙을 통해 그룹 미션을 수행하며 실력을 업그레이드하는 ‘탤런트 위크’다양한 콜라보레이션 공연 등으로 안방극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었다부드러운 카리스마 박칼린재치만점 장진깨알 같은 유머의 장항준 심사위원을 비롯해 ‘깨방정 콤비’ MC 노홍철신영일이 함께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