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장인물 소개

윤혜진

윤혜진 / 신민아



그녀가 걸어가면, 아주 잠깐 세상이 슬로우 모션으로 움직이는 착각이 든다.
기분 좋은 목소리에는 시를 노래하는 듯한 음률이 느껴진다.
보조개가 보이게 웃을 때면, 주변의 조도照度가 100럭스쯤 밝아지는 것 같다.
예쁘다는 말로는 모자란, 사랑스러움의 의인화 그 자체다.
그런데 직업까지 치과의사다.
명문대 치대 출신으로 현재 억대 연봉을 받고 있는 페이 닥터.
이토록 완벽해 보이는 그녀에게는 반전이 있다!

교과서 위주로 공부한 덕분일까, 일반상식에 약점을 보인다.
사회적 약자를 위해 매달 정기후원을 하지만, 엄청난 개인주의자다.
고생 한 번 안 해본 공주님처럼 보이지만, 실은 자수성가의 아이콘이다.

혜진은 태어나서 단 한 번도 대충 산 적이 없다.
어려운 집안 형편에도 공부를 잘했고, 의사가 되는 건 어쩌면 당연한 선택이었다.
초중고 학창 시절부터 고된 수련과정까지 도합 22년의 시간을 바쳤으니
이제 돈과 성공으로 보상받아야 될 차례라고 생각한다.
좀 더 경험을 쌓고 5년 뒤, 강남에 자신의 병원을 개원할 생각이었는데,
이 계획이 갑자기 틀어져버린다.
그것도 내 안에 숨어있던 2%의 정의로움 때문에!

우여곡절 끝에 바닷마을 ‘공진’으로 내려가게 되고,
그곳에서 치과를 개원하려는 혜진의 앞에 ‘홍반장’이라는 남자가 나타난다!
학교 졸업한 이후로 처음 들어보는 반장이란 직책,
멀쩡하게 생겨서는 동네 잡다구리한 일이나 맡아 하는 반백수,
온갖 소문을 몰고 다니는 이 미스테리한 남자가 너무너무 거슬리다가...
궁금해지기 시작한다.
표미선

표미선 / 공민정


중학교 때 혜진과 짝으로 만나 줄곧 친구로 지내고 있다.
푼수기 넘치는 4차원, 뇌와 입이 연결되어 있어
필터링이 없는 팩트 폭격기다.
3년제 치위생과를 나와
10년째 치과위생사 생활을 하고 있는데
손이 꼼꼼하고 환자들에게도 친절해 평이 좋다.
연애지상주의자로 열여덟 살 이후로
남자친구가 없었던 적이 없다.
‘사랑이 없는 인생은
여름이 없는 계절과 같다’는 말을 제일 좋아하는데,
그게 스웨덴 속담인 줄은 최근에야 알았다.
그렇게 데이고 까여도 여전히 나쁜 남자가 좋고,
잘생긴 남자는 더 좋다.
공진에 와서 자신의 취향인
홍콩미남상 은철을 만나 한눈에 반한다.
윤태화

윤태화 / 서상원


혜진의 아버지.
말이 없고 진지한 성격, 정적인 사람이다.
혜진을 세상에서 가장 사랑하며,
못해준 게 많아 늘 미안하게 생각한다.
아내를 잃고, 오랫 동안 홀로 지내다가
명신을 만나 재혼했다.
은퇴 후, 집에서 혼자 바둑 기보를 보거나
난 가꾸는 일에 골몰해있다.
이명신

이명신 / 우미화


혜진의 새어머니.
똑부러지고 당차며 쾌활한 성격이다.
전직 조리사로 일하다가
현재는 다양한 봉사활동을 다니고 있다.
혜진이 대학에 간 뒤, 몇 년간 교제하던 태화와 재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