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 소개

이희겸 / 한지은

이희겸 / 한지은

문양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 마약범죄수사계 1팀, 경위
과몰입 담당, 마약범죄 수사대 경위
“이거 단순한 살인사건 아니야!”


부유한 집안에서 하나 정도 꼭 나오는 돌연변이.
곱상한 외모, 부잣집 딸, 거기다 공부까지 퍼펙트한 희겸을 왕따시킨 가해자들에게
정확히 3년 뒤, 국가대표급 수준으로 익힌 유도로 모두 바닥에 메치기 시켜버렸다.
그런 희겸의 선택은 결국 금메달이 아닌 경찰 배지.
나쁜 애들 혼내줄 때의 희열을 잊을 수가 없다나.

일만 많고 위험하고 알아주는 사람 없다는 마약범죄수사대에 지원하는 희겸.
정보원 관리가 중요한 마약범죄수사대에서 아버지 돈까지 쏟아부으며 열심인데,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휩쓸려 불리한 상황에 빠지고 만다.

그런데 수열이 이상하다. 갑자기 변했다. 미쳤다.
희겸의 누명을 풀어주겠다고 난리 치는 이 남자,
시도 때도 없이 시시각각 변하는, 도저히 종잡을 수 없는 수열의 태도,
그 반복되는 개수작에 희겸은 억누를 수 없는 분노와 살의마저 느끼지만
왠지 수열의 모습이 진심으로 느껴져 혼란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