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괴워치5
요괴워치5
지극히 평범한 일상을 보내고 있는 민호는 이런 생활이 지겨워진다.
뭔가 하나만이라도 평범하지 않은 특별한 일을 겪고 싶다고 생각한 민호의 눈 앞에서 갑자기 옷장 문이 벌컥 열리고
이상한 비명 소리가 들려온다.
하지만 자신이 잘못 본거라 생각한 민호.
그런데 학교 수업 시간에 고양이 같은 그림자가 보였다고 생각한 순간 갑자기 방귀 냄새가 나고 급식 시간에도 이상하게 생긴 그림자가 눈앞에 나타난다.
민호에겐 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일까?
요괴워치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