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터널 2화

''대체 여긴 어디야?!'' 범인을 쫓다 30년을 뛰어넘은 열혈형사, 박광호! ''돌아갈 수 없다면 여기서 버텨야해!'' 결국 행방불명된 1988년 생 박광호의 삶을 살게 되는데... 한편, 살인범 연구를 하는 심리학교수 신재이가 화양서 수사 고문으로 참여하게 되고, 박광호가 찾던 5번 째 시체가 발견된다. ′그래, 내가 이 사건 떄문에 여기 온거야. 이 사건만 해결하면 돌아갈 수 있을지도 몰라!′

원본영상

  • 데이터가 없습니다.

다른 구간 영상

  • 데이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