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TEN2> 포스터 속 시즌2 전개 열쇠 있다?!

 
 
2013. 3. 21
 
<TEN 2> 웰메이드 포스터 공개!
주인공
4 표정 시즌 2 전개 열쇠 있다?!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2> 4 14 () 11시 첫 방송
명불허전 영상미 자랑하는 포스터로 시청자 기대감 끌어올려
 
 

 
기대 속에 컴백을 앞두고 있는 OCN <특수사건전담반 TEN 2>(이하 TEN 2)가 강렬한 영상미와 새 시즌에 대한 단서가 돋보이는 포스터를 공개해 화제다.
 
20OCN 공식 홈페이지(http://ten2.interest.me)에서는 <TEN 2>의 메인 포스터와 주인공 4인방 각자의 매력을 담은 캐릭터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네 주인공이 함께 등장하는 메인 포스터는 분주한 살인사건 현장 속 TEN팀원들의 모습을 담고 있는데, 네 인물이 위치와 표정이 묘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팀원들의 시선을 피해 한쪽으로 고개를 돌리고 있는 여지훈(주상욱)을 분노에 휩싸인 백도식(김상호 분), 슬픈 눈의 남예리(조안 분), 찡그린 얼굴로 앉아있는 박민호(최우식 분)이 둘러싸고 있는 것.
 

 
그 뿐 아니라, 캐릭터 포스터는 회색조의 인물 사진 위에 노란색 글씨로 포인트를 더해 ‘TEN2’ 네 글자가 돋보이게 만들고 있다. 주상욱은 트렌치코트로 냉철하면서도 터프한 매력의 괴물팀장여지훈으로 완벽 변신했고, 김상호는 흰 셔츠에 권총 멜빵, 앙 다문 입매가 직관적 수사의 달인 독사백도식의 캐릭터 변화를 예고케 했다. 조안은 차분한 화이트 셔츠 차림으로 프로파일러 남예리의 걱정 어린 표정을 섬세하게 펼쳐 보이고 있고, 검정색 레더재킷 차림의 최우식은 여유 있는 미소로 전작에 비해 한층 남성미를 더했다.
 
새로운 시즌을 고대해 온 시청자들은 온라인에 포스터가 공개되자마자 역시 포스터부터 예사롭지 않다”, “주인공들에게 어떤 변화가 생긴걸까요?”, “김상호는 왜 주상욱에게 소리치는 거지?”와 같이 호기심 어린 의견을 이어가고 있다.
 
OCN의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박수진 부장은 “<TEN>만의 웰메이드 수사물의 느낌을 살리기 위해 주연 배우들과 제작진이 꼬박 하루를 투자하며 공을 들인 만큼 최고의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포스터에서 느껴지는 대로 주요 등장인물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해가느냐가 <TEN 2>의 가장 핵심적인 재미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TEN 2>는 향후 포스터의 압도적인 비주얼을 능가하는 예고편을 공개하며 시청자들과의 반가운 첫 만남을 준비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웰메이드 수사물의 끝판왕답게 영상미와 치밀한 구성으로 돌아올 <TEN 2>는 오는 4 14 () 11시에 첫 방송된다.
 
<TEN>수사물=미드라는 공식을 깨뜨리고 시청자들과 언론의 뜨거운 호평 속에케이블 드라마의 수준을 끌어올린 화제작. 검거확률 10% 미만의 사건들만 수사하는 특수사건 전담반을 배경으로 괴물형사 여지훈(주상욱 분), 직관 수사의 달인 백도식(김상호 분), 심리추리에 능한 프로파일러 남예리(조안 분), 팔방미인 열혈 형사 박민호(최우식 분)의 활약을 그렸다.
 
방영 내내 정통 수사물의 한 획을 긋는 웰메이드 드라마로 주목 받았던 <TEN>은 평균 3.16%, 최고 3.91%의 높은 자체최고시청률(닐슨코리아, 케이블 가입가구 기준, OCN, tvN 합산치)을 기록했고, 전 화수( 9)가 케이블 동시간대 1위를 올킬하는 폭발력을 뽐내기도 했다. 또한 케이블 드라마 최초로 ‘그리메상 2011’에서 우수 작품상을 수상했고, 치밀한 구성과 실험성을 인정받아 ‘2012년 케이블TV 방송대상 대상까지 거머쥔 바 있다. 오는 4월 방송될 <TEN 2>는 전작의 주연배우들과 수사물계의 명품 콤비 이승영 감독, 이재곤 작가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하며 드림팀의 귀환을 예고하고 있다.
 
()